대통령실, 북한 7차 핵실험 준비 징후 포착... 한미 즉각 대응 태세 돌입

기사입력:2022-05-25 16:04:27
center
사진=연합뉴스


북한이 핵실험 준비에 들어간 것으로 파악되고 있어 당국이 대응 태세에 돌입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대통령실은 25일 "풍계리 핵실험장과 다른 장소에서 7차 핵실험을 준비하기 위한 핵 기폭 장치 작동 시험을 하고 있는 것이 탐지되고 있다"고 밝혔다.

국가안보실 김태효 1차장은 이날 오후 용산 청사 브리핑에서 "풍계리 핵실험장 동향을 주시하고 있다. 하루 이틀 내에 핵실험이 일어날 가능성은 작지만, 그 이후 시점에선 충분히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차장은 이날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사무처장 자격으로 브리핑을 했다.

김 차장은 핵실험 시점 전망과 관련, "아마 북한 지도자도 스스로 결정을 안 했을 것"이라며 "북한 당국 나름대로 원하는 규모와 성능을 평가하는 핵실험을 위해 마지막 준비 단계가 임박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김 차장은 북한의 도발 의도에 대해 "임박한 대한민국의 국내 정치 일정에 개입하려는 의도가 아닌가 생각해봤다"며 "새 정부의 안보 태세를 시험해보고자 하는 정치적 의도도 포함돼 있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한국과 일본 순방을 마치고 귀국길에 올라 있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자국 영공에 진입하는 시점과 비슷하게 도발을 시작한 것도 한미에 함께 던지는 전략적 메시지"라고 부연했다.

이에 한미는 즉각 연합 대응에 나섰다.

먼저 우리 군은 이날 오전 중 강원 강릉 인근에서 동해상으로 현무2 지대지 미사일을 발사했다. F15 전투기 30여 대를 출격시켜 '엘리펀드 워크'를 하는 영상도 공개했다.

이와 별도로 미군도 에이태킴스 지대지 미사일을 발사했다.

외교적으로는 박진 외교부 장관이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과, 김성한 안보실장이 제이크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각각 통화해 양국의 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안제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340.32 ▲39.98
코스닥 748.83 ▲26.10
코스피200 309.11 ▲5.10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6,604,000 ▲70,000
비트코인캐시 141,100 0
비트코인골드 20,990 ▲200
이더리움 1,517,000 ▲12,000
이더리움클래식 20,150 ▲70
리플 428 ▲0
이오스 1,289 0
퀀텀 3,791 ▲2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6,627,000 ▲65,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6,598,000 ▲59,000
비트코인캐시 141,000 ▼100
비트코인골드 23,270 0
이더리움 1,517,000 ▲10,000
이더리움클래식 20,140 ▲80
리플 429 ▲0
퀀텀 3,775 ▲16
이오타 36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