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주택담보대출 "지역은 늘리고, 금리는 내리고"

기사입력:2022-06-08 18:16:06
[로이슈 편도욱 기자]
카카오뱅크(대표이사 윤호영, Daniel)는 수도권 소재 아파트를 대상으로 하던 주택담보대출 상품 대상 지역을 9일부터 부산, 대구, 광주, 대전, 울산 등 전국 5대 광역시 및 세종시, 창원시까지 확대한다고 8일 밝혔다.

금리도 인하한다. 혼합(고정)금리를 0.20% 포인트 낮추고, 비거치식 분할상환의 경우 올해 말까지 공급액 1조원 한도에서 금리를 추가로 0.30%포인트 내려 최대 0.5%포인트 인하한다. 이에 따라 혼합(고정)금리 비거치식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기존 4.58%~5.08%에서 4.08%~4.58%로 변경된다.

카카오뱅크는 주택담보대출상품의 대상자도 확대한다. 기존에는 주택 구입 목적의 주택담보대출은 무주택 세대만 신청이 가능했으나, 9일부터는 1주택 세대도 신청할 수 있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월 챗봇의 대화형 인터페이스를 적용해 서류 제출, 대출 심사, 실행까지 가능한 모바일 주택담보대출의 새로운 형태를 선보였다. 초기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수도권 소재 아파트만 대상으로 했으나, 5월말 기준 누적 약정금액은 2,260 억 원을 돌파했다.

카카오뱅크가 주택담보대출 상품을 이용한 고객을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5점 만점에 4.3점의 높은 점수가 나왔다. 카카오뱅크 주택담보대출 상품의 만족도가 높은 이유는 △비대면 신청과정이 수월(91.5%) △중도상환수수료가 없음(78.7%) 등을 꼽았다.

카카오뱅크는 주택담보대출 지역 확대를 기념해 14일부터 다음달 11일까지 '한도 조회' 이벤트도 진행한다. 카카오뱅크 앱에서 '이벤트 참여하기' 버튼을 누르고, 예상 한도와 금리를 확인하면 자동으로 응모가 완료된다. 추첨을 통해 당첨된 고객 5만 500명에게는 지원금 10만원과 커피쿠폰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전국 5대 광역시와 세종시, 창원시에서도 카카오뱅크 주담대 상품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라며, “더 많은 고객들이 쉽고 이로운 금융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카카오뱅크 주택담보대출상품 금리는 최저 3.16%(변동금리, 8일 기준)으로 대출 기간, 거치 기간, 상환 방법에 따라 달라진다. 올해 말까지 중도상환수수료는 100% 면제한다.

편도욱 로이슈 기자 toy1000@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69.29 ▼54.57
코스닥 673.87 ▼24.24
코스피200 283.19 ▼7.0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606,000 ▲36,000
비트코인캐시 163,100 ▲200
비트코인골드 29,630 ▲80
이더리움 1,893,000 ▲5,000
이더리움클래식 39,600 ▼50
리플 622 ▼0
이오스 1,642 0
퀀텀 4,048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646,000 ▲96,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7,632,000 ▲62,000
비트코인캐시 162,600 0
비트코인골드 29,420 0
이더리움 1,894,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39,590 ▼40
리플 623 ▲0
퀀텀 4,042 0
이오타 431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