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건설, 울산 동구 ‘KCC스위첸 웰츠타워’ 9월 분양

기사입력:2019-09-09 14:21:30
center
KCC스위첸 웰츠타워 투시도.(사진=KCC건설)
[로이슈 최영록 기자]
KCC건설은 9월 울산광역시 동구 전하동 일대에 ‘KCC스위첸 웰츠타워’를 분양한다고 밝혔다. 이 단지가 조성되면 전하동 일대는 지난 2017년 분양한 울산 전하 KCC스위첸 210가구와 함께 1000여가구 규모의 브랜드타운이 형성될 예정이다.

KCC스위첸 웰츠타워는 2개 단지, 지하 4층~지상 최고 41층, 전용면적 전용 59~84㎡, 총 63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울산 동구 최고 높이인 41층 단지로 조성되는 것이 특징이다.

단지별 세부사항으로 255가구 규모의 Ⅰ단지는 전용면적 59~84㎡, 타입별 가구수는 ▲59㎡ A 44가구 ▲59㎡ B 16가구 ▲74㎡ A 76가구 ▲74㎡ B 20가구 ▲84㎡ A 60가구 ▲84㎡ B 39가구다. 동구 내에서 최고층인 41층 높이로 조성되는 Ⅱ단지는 전용면적 63~84㎡ 380가구 규모며, ▲63㎡ 76가구 ▲76㎡ 152가구 ▲84㎡ 152가구로 구성된다.

단지가 들어서는 울산 동구는 지역 내 자리한 현대중공업 직주근접성을 바탕으로 풍부한 생활인프라를 갖춰 주거선호도가 높은 지역이지만, 노후아파트 비율이 높은 곳으로 꼽힌다.

또 울산 동구의 완성된 모든 생활인프라를 걸어서 누릴 수 있는 원스톱 아파트다. 실제 단지에서는 울산 동구의 교육, 쇼핑, 문화, 의료, 업무지구를 모두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KCC스위첸 웰츠타워는 다양한 평면설계로 수요자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2개 단지를 합쳐 5개 평면, 총 9개 타입의 설계를 선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KCC스위첸만의 만의 특화시스템도 돋보인다. 특히 스마트한 기능을 갖춘 원패스 스마트키 시스템을 통해서는 공동 현관문 자동 열림과 엘리베이터 자동 호출에 더해 세대현관문까지 원터치로 열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단지가 들어서는 곳은 울산 동구의 모든 생활인프라를 걸어서 이동할 수 있고, 현대중공업, 울산대학교병원도 도보 이용이 가능해 선호도가 높은 입지다”며 “그동안 울산 동구에서 볼 수 없던 혁신 평면과 KCC건설만의 디테일한 특화설계 등을 도입해 지역민들에게 최고의 단지를 선사하는 데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KCC스위첸 웰츠타워의 견본주택은 울산광역시 동구 일산동 193번지에 마련될 예정이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