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일본 서밋 코스메틱스와 글로벌 화장품 원료 시장 확대

기사입력:2024-06-13 10:48:17
GS칼텍스와 서밋코스메틱스 MOU(GS칼텍스 권영운 기술연구소장(좌)과 서밋 코스메틱스 아키야마 고 대표(우).(사진=GS칼텍스)

GS칼텍스와 서밋코스메틱스 MOU(GS칼텍스 권영운 기술연구소장(좌)과 서밋 코스메틱스 아키야마 고 대표(우).(사진=GS칼텍스)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최영록 기자]
GS칼텍스(대표 허세홍 사장)가 글로벌 화장품 원료 유통 기업인 일본 서밋 코스메틱스(Summit Cosmetics)와 화이트바이오(WhiteBio) 기반 화장품 원료 사업 협력을 통해 그린 트랜스포메이션(Green Transformation) 추진을 가속화한다.

GS칼텍스는 지난 12일 일본 도쿄에서 GS칼텍스 권영운 기술연구소장과 서밋 코스메틱스 아키야마 고(Akiyama Koh) 대표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그린다이올(GreenDiol)을 원료로 한 화장품 시장 개척 및 글로벌 화이트바이오 사업 선도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GS칼텍스는 글로벌 상사 회사인 스미토모(SUMITOMO Corporation)의 화장품 원료 유통 자회사이자 한국, 북미, 유럽, 남미 등에 진출해 있는 서밋 코스메틱스에 그린다이올을 공급하고 서밋 코스메틱스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본격적인 일본 진출 뿐 아니라 북미, 유럽, 남미 등 글로벌 판매 채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GS칼텍스는 그동안 그린다이올의 해외 판매 네트워크를 확보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 2019년 대비 2023년 북미, 유럽, 일본 등으로의 판매량이 약 160배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또 서밋 코스메틱스는 GS칼텍스 그린다이올의 일본 식약처 허가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기존 일반 화장품 원료뿐 아니라 주름 개선, 미백 등 각종 기능성 화장품 원료로도 GS칼텍스 그린다이올의 공급이 확대된다. 나아가 양사는 그린다이올에 대한 경쟁력을 연구·분석해 글로벌 시장에서의 판매 확장을 위한 협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GS칼텍스 권영운 기술연구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그린다이올의 글로벌 시장 확대가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GS칼텍스는 화이트바이오 사업 선도기업으로 도약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지속 창출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95.46 ▼28.89
코스닥 828.72 ▲6.24
코스피200 383.89 ▼5.11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099,000 ▲70,000
비트코인캐시 559,000 ▲2,000
비트코인골드 37,500 0
이더리움 4,930,000 ▲4,000
이더리움클래식 33,830 ▲100
리플 834 ▼2
이오스 853 ▼1
퀀텀 3,905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012,000 ▲10,000
이더리움 4,930,000 0
이더리움클래식 33,860 ▲160
메탈 1,615 ▼4
리스크 1,527 ▲4
리플 834 ▼3
에이다 624 ▲8
스팀 292 ▲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5,049,000 ▲89,000
비트코인캐시 559,000 ▲1,000
비트코인골드 36,630 ▲10
이더리움 4,925,000 0
이더리움클래식 33,840 ▲160
리플 833 ▼3
퀀텀 3,868 0
이오타 240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