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단신] 셰플러코리아, (사)한국철도차량기술사회와 국내 철도차량 기술협력 MOU 체결

기사입력:2024-04-04 17:33:21
왼쪽부터 셰플러코리아 인더스트리얼 사업부문장 김영규 전무, 한국철도차량기술사회 박동섭 회장.(사진= 셰플러코리아)

왼쪽부터 셰플러코리아 인더스트리얼 사업부문장 김영규 전무, 한국철도차량기술사회 박동섭 회장.(사진= 셰플러코리아)

이미지 확대보기
[로이슈 김영삼 기자]
셰플러코리아(대표 이병찬)는 사단법인 한국철도차량기술사회(회장 박동섭)와 ‘국내 철도차량 발전을 위한 기술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MOU는 3일, 한국철도차량기술사회가 주최한 ‘제4회 한국철도차량 기술세미나’ 행사장(한국철도공사 수도권철도차량정비단)에서 진행됐으며, 이를 통해 셰플러코리아는 고속철도용 베어링 등 국내 철도차량 시장 확대를 위한 주춧돌을 마련하게 됐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

양사는 70여년간 축적된 셰플러의 철도 베어링 기술력과 한국철도차량기술사회가 보유한 연구 네트워크를 상호 활용함으로써 국내 철도 산업 발전을 도모할 수 있게 됐다. 이날 협약식은 셰플러코리아 인더스트리얼 사업부문장 김영규 전무, 한국철도차량기술사회 박동섭 회장을 비롯한 주요 임직원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특히, 양사는 ▲철도차량 분야 정보 공유 및 연구 전문가 지원 ▲철도 업계 종사자 교류 증진을 위한 기술 세미나, 워크숍, 컨퍼런스 등 개최 및 지원 ▲철도차량 신기술 정보의 수집 및 교환 등에 대해서도 상호 협의했다.

앞서 셰플러코리아는 현대로템과 협력해 지난달 30일 개통한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A 철도차량에 차축베어링 유닛을 전담 공급하는 등 고속철도 인프라 확대 및 고기능성 베어링 수요에 맞춰 국내 철도 시장 진출에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셰플러코리아가 공급하는 차축베어링 유닛은 베어링의 수명을 극대화하는 ‘엑스라이프 피쳐’(X-life Feature) 기술이 적용돼 안전성 향상은 물론 무정비 운전보증 기간이 기존 제품에 비해 40% 이상 늘어남으로써 비용절감 측면에서 이점이 있다. 또 마찰을 최소화해 에너지 효율이 높은 데다가 장착과 조정, 해체가 용이한 것이 특징이라고 회사는 전했다.

셰플러코리아 김영규 인더스트리얼 사업부문장(전무)은 “공항철도, GTX-A 등 국내 고속철도가 늘어나는 추세에 맞춰 안전하고 신뢰성 높은 베어링 제품이 필요하며, 한국철도차량기술사회와 함께 철도차량 기술 고도화를 이뤄 보다 우수한 베어링 및 다양한 솔루션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삼 로이슈(lawissue) 기자 yskim@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63.92 ▲19.82
코스닥 858.95 0.00
코스피200 377.73 ▲3.8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511,000 ▼52,000
비트코인캐시 558,000 ▲3,500
비트코인골드 33,760 ▲90
이더리움 4,851,000 ▼6,000
이더리움클래식 32,510 ▲30
리플 714 ▲10
이오스 793 ▲2
퀀텀 3,594 ▲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630,000 ▼8,000
이더리움 4,857,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32,580 ▲50
메탈 1,468 ▲4
리스크 1,386 ▲4
리플 715 ▲10
에이다 537 ▲2
스팀 258 ▲1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92,513,000 ▼38,000
비트코인캐시 557,500 ▲3,000
비트코인골드 33,000 0
이더리움 4,853,000 ▼2,000
이더리움클래식 32,520 ▲30
리플 714 ▲10
퀀텀 3,576 0
이오타 228 0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