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나토 회의 순방 후속조치 마련... 아태 4개국 소통채널 정례화 검토

기사입력:2022-07-05 08:54:38
center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통한 후속조치로 아시아·태평양 4개국(한국·일본·호주·뉴질랜드)간 협의 정례화를 추진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4일 대통령실 청사에서 주재한 수석비서관회의를 통해 참석 의미와 성과를 설명하며 관계 부처와 대통령실에 이러한 후속 조치를 당부했다.

윤 대통령이 나토 정상회의 계기 양자회담을 진행한 각국 정상과의 향후 교류 일정도 주요 후속 조치로 언급됐다.

앞서 윤 대통령은 서방 중심 집단안보 체제인 나토가 처음 초청한 아시아·태평양 파트너국(AP4) 정상으로서 3박 5일 다자외교 일정을 소화했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과의 면담에서 새 파트너십 체결과 주나토대표부 개설 등을 통한 협력 강화 방침을 밝혔다.

안제민 로이슈 기자 newsahn@hanmail.net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484.25 ▼19.21
코스닥 824.04 ▼9.61
코스피200 324.89 ▼3.2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543,000 ▼87,000
비트코인캐시 177,900 ▼2,400
비트코인골드 38,340 ▼770
이더리움 2,237,000 ▼19,000
이더리움클래식 49,480 ▼1,120
리플 483 ▼5
이오스 1,557 ▼16
퀀텀 5,290 ▼11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557,000 ▼76,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30,566,000 ▼78,000
비트코인캐시 177,600 ▼1,700
비트코인골드 38,600 ▼1,000
이더리움 2,235,000 ▼21,000
이더리움클래식 49,580 ▼1,110
리플 483 ▼5
퀀텀 5,370 ▼10
이오타 433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