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원, 안전거래 캠페인 전개

기사입력:2021-05-04 19:36:18
center
[로이슈 심준보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코인원이 투자자의 가상자산 거래를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안전거래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코인원에 따르면 투자자에 가상자산 안전거래 수칙 및 개인정보 보안강화 매뉴얼을 알림으로써 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하고 안전한 거래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본 캠페인을 기획했다.

안전거래 캠페인의 주요 지침은 ▲한 번 더 의심하기 ▲코인원 안전장치 채우기 ▲철벽 보안 환경 만들기 등 3가지로 구성된다.

한 번 더 의심하기는 스미싱 메시지 바로 삭제, 홈페이지 주소 직접 입력, SNS 사칭 이벤트 주의 등 무심코 클릭할 수 있는 일상 속 금융사기에 대한 대처 방법을 담는다. 코인원 안전장치 채우기는 거래소 로그인부터 OTP를 설정하고 코인원 앱 및 코인원 PASS 앱 설치 등을 통해 외부로부터의 침입을 차단할 것을 당부한다.

마지막으로 철벽 보안 환경 만들기는 투자자가 거래소 사용뿐 아니라 디지털 환경에서 꼭 지켜야 할 안전수칙이다. 코인원 계정에 사용하는 이메일에도 OTP 등 2단계 인증을 설정하고 메일함 속 개인정보는 수시로 삭제해야 한다. 또한 모바일 앱을 안전하게 사용하기 위해 암호화 및 자동 잠금 시간 설정, USIM 관리 등에 유의해야 한다. PC에 대한 주기적인 보안 점검을 이행하고 공개 와이파이망 사용을 자제함으로써 네트워크 보안에 신경 써야 한다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만약 휴대폰을 통한 개인정보 유출이 의심될 경우 코인원 홈페이지 내 계정잠금을 실행하면 피해 확산을 방지할 수 있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코인원의 핵심가치는 안전한 거래환경을 조성해 고객과의 신뢰를 형성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완벽 보안을 준수하는 것은 물론, 개인정보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는 데 적극적으로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코인원은 금융사기 피해방지를 위해 최초 출금 시 72시간 제한 및 본인확인 인증절차를 두고 있다. 또한 가상자산 입출금 패턴과 접속 정보 등을 상시 모니터링하며 금융사기 의심거래와 이상거래 탐지를 위한 FDS 시스템을 운영하고, 적발된 건에 대해 출금 제한 조처를 하는 등 거래소 안전거래 규율을 강화해 나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sjb@r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3,197.20 ▲18.46
코스닥 978.30 ▲8.31
코스피200 428.56 ▲1.92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0,550,000 ▼391,000
비트코인캐시 1,637,000 ▼21,000
비트코인골드 150,900 ▼2,100
이더리움 4,785,000 ▼83,000
이더리움클래식 145,000 ▼3,400
리플 1,848 ▼10
라이트코인 443,800 ▼5,700
이오스 12,150 ▼46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0,627,000 ▼439,0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70,553,000 ▼440,000
비트코인캐시 1,637,000 ▼21,500
비트코인골드 148,050 ▼1,800
이더리움 4,782,000 ▼78,000
이더리움클래식 145,000 ▼3,200
리플 1,849 ▼8
퀀텀 31,570 ▼520
라이트코인 443,600 ▼5,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