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속노조 울산지부, 원청인 현대모비스의 협력사 단체교섭 개입 규탄

현대모비스물류지회 장기파업 사태 해결 촉구 기사입력:2020-10-28 11:37:11
center
28일 오전 울산시청 앞에서 열린 원청 현대모비스의 단체교섭 개입 규탄 기자회견.(사진제공=민주노총울산본부)
[로이슈 전용모 기자]
전국금속노조 울산지부는 10월 28일 오전 울산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원청인 현대모비스의 협력사 단체교섭 개입규탄과 현대모비스물류지회 장기파업 사태해결을 촉구했다.

전국금속노동조합 울산지부 현대모비스물류지회(지회장 안상호)는 현대모비스 협력사 동원로엑스 소속으로 현대모비스 수출물류센터에서 자동차 AS부품을 국내 및 해외에 공급하는 물류 산업에 종사하는 노동자로서 장시간 노동과 동일노동을 하면서도 협력사 하청 노동자라는 이유로 근로조건은 물론 온갖 차별을 받아왔으며 지난 2018년 6월 20일 금속노조에 가입, 2년 남짓 된 노동조합이다.

전국금속노동조합 울산지부 현대모비스물류지회는 2020년 단체교섭을 진행하는 가운데 지난 9월 16일부터 현재까지 파업투쟁을 이어오고 있고 오늘로 43일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총 파업 시간은 170시간을 넘어서고 있다.

장기파업의 주요 원인은 단체교섭에서 현대자동차 그룹의 속칭 “양재동 가이드라인”이 일정하게 작동되고 있고 현대모비스물류지회와 직접 교섭 당사자인 동원로엑스에 원청인 현대모비스가 협력사 노사관계 및 자율적인 단체교섭에 일정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어 단체교섭이 파행을 겪고 있다는 것이다.

특히, 파업이 진행되는 가운데 지난 10월 21일 단체교섭에서 극적으로 최종 의견접근을 이루었으나 합의 문안을 작성해 잠정합의 서명을 앞두고 단체교섭에서 논의된 내용이 원청인 현대모비스의 영향으로 뒤집어 지면서 기약 없이 파업 사태가 장기화 되고 있다.

현대자동차 그룹은 올해 단체교섭에서 코로나19 경제위기를 빌미로 현대자동차에서 임금동결을 모든 계열사와 협력사에 강제하고 있다. 이로써 현대자동차 그룹 계열사는 물론 협력사 단체교섭이 난항을 겪고 있다. 예년과 다르게 벌써 11월로 접어드는 이 시점까지 자동차 부품사와 현대자동차 유관 업체가 대다수인 울산지부 소속 27개사 가운데 절반도 안 되는 11곳만 단체교섭이 마무리되고 있는 것이 이것을 반증하고 있다.

세계적 범위로 진행되는 코로나 경제위기 속에 현대자동차는 울산공장은 정상가동 수준이고 특근 작업도 정상적으로 하고 있고 흑자를 기록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으로 오른 정의선의 상반기 보수를 살펴보면 현대차에서 15억7500만원, 현대모비스에서 6억 800만원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지난해에 비해 각각 12.4%와 1.5% 오른 것이다.

이런 상황에서 속칭 양재동 가이드라인이 계열사와 협력사에 적용되어 임금동결을 강요받고 있는 실정이다.

지금의 현대자동차가 있기까지 부품 협력사 노동자들의 땀과 노력이 있어 왔다. 모두가 어렵다고 하는 경제위기에 현대자동차 그룹은 협력사에 대한 갑질과 자율교섭 방해를 중단하고 협력사와 상생 공동 번영의 방안을 제시함으로써 재벌 기업으로써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할 것이다.

이들은 “현대모비스물류 장기파업 사태에 대한 책임은 현대자동차 그룹과 현대모비스에 분명히 있다. 즉각적으로 현대모비스물류 장기파업 사태를 포함해서 현대제철과 현대글로비스의 노동탄압, 미타결사업장 문제 해결을 위해 즉각 나설 것을 촉구한다”고 했다.

아울러 “만약, 현대모비스물류지회 장기파업 사태에 대해 즉각적인 해결을 거부한다면 금속노조울산지부는 오늘 오후 1시 현대자동차 정문에서 개최되는 대규모 시위를 포함하여 현대자동차 그룹과 이해 관계에 있는 모든 노동자들의 역량을 총동원하여 현대자동차 그룹의 부도덕한 갑질과 협력사 노사문제에 대한 지배 개입이 없어질 때까지 현대자동차에서 매일 집회와 시위를 이어갈 것이며, 총파업을 포함한 총력투쟁으로 맞설 것이다”라고 밝혔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17.76 ▲10.66
코스닥 872.10 ▲3.36
코스피200 350.28 ▲1.65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0,989,000 ▲18,000
비트코인캐시 310,800 ▼1,100
비트코인골드 10,000 ▲25
이더리움 657,5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6,905 ▼30
리플 672 ▲0
라이트코인 94,550 ▼150
대시 115,800 ▼2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20,993,000 ▲10,000
비트코인골드 9,300 ▲300
이더리움 647,600 ▲65,800
이더리움클래식 7,170 ▲285
리플 285 ▲1
에이다 171 ▲18
퀀텀 2,555 ▲20
네오 20,280 ▼37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48,000 ▲7,000
비트코인캐시 293,200 ▼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8,000 ▼1,500
이더리움클래식 8,440 ▼75
리플 247 ▼0
퀀텀 2,143 ▼43
라이트코인 55,700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