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고법 판결] 복수국적자의 국적이탈신고 시 국적법에 따른 ‘외국에 주소가 있는 경우’의 판단 기준

기사입력:2023-09-11 15:04:06
center
고등법원 전경. (사진=연합뉴스)
[로이슈 김도현 인턴 기자]
서울고등법원은 복수국적자의 국적이탈신고 시 국적법에 따른 ‘외국에 주소가 있는 경우’의 판단 기준복수국적자가 신고한 외국 주소를 그 나라에서 생활관계의 거점으로 삼고 있고 머지않은 장래에 그곳으로 돌아가 생활할 것으로 볼 수 있다면, 국적법 제14조 제1항의‘외국에 주소가 있는 경우’에 해당한다고 판결했다.

서울고등법원은 지난 7월 11일 이같이 선고했다.

사안 개요는 원고는 미국에서 한국 국적 아버지(그 후 미국 국적 취득)와 미국 국적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복수국적자로, 아버지가 주한미군으로 발령받아 근무한 약 8년간 부모와 국내에 거주하면서 미군기지 내 학교에 다녔고, 고등학생이던 2018년 국적이탈신고를 함. 피고(법무부장관)는 원고가 국내에 생활근거를 두고 있다는 이유로 국적이탈신고를 반려했다.

법원의 판단은 국적법에는 ‘주소’에 관한 정의규정이 없음. 주소 개념을 채용한 동기나 맥락, 주소 요건에 결부한 법률효과는 개별 법령마다 다르므로 개별 법령의 특성을 고려하여 주소의 의미를 구체화하여야 한다.

자연인의 총체적 생활관계는 지속과 축적을 통하여 장기적으로 형성․유지․발전되고, 주소는 동시에 두 곳 이상 있을 수 있는 점(민법 제18조 제2항, 주소 복수주의), 국적법 제14조 제1항의 입법취지(외국에 생활근거 없이 주로 국내에서 생활하며 대한민국과 유대관계를 형성한 자가 국적을 이탈하려는 행위를 제한하기 위함)를 고려하면, 국적이탈 신고 당시 일상생활을 영위하던 국내 근거지가 있어도, 외국에 생활근거가 있지 않다고 속단할 것은 아니다.

서울고등법원은 먼저 국내에 상시적․영속적 생활관계를 형성할 목적으로 체류한 것인지, 아니면 일시적․우연적 계기에 따른 것으로서 조만간 외국으로 복귀하리라고 볼 만한 객관적 사정이 있는지,친권자 등과 국내에서 함께 생활하였는지, 친권자의 국내 체류에 외국 정부 등의 의도적 권력 작용이 개재하였는지, 국내 체류에 관하여 국제법이나 정부 간 조약․협정 등에 따른 특별한 법적 대우를 받는지, 국적이탈을 위하여 신고한 외국 주소에서 복수국적자와 가족들이 실제로 상당 기간 생활한 적이 있고 현재도 그곳을 거점으로 자산을 보유하거나 소득활동을 하는 등 사회경제적 생활관계를 계속 형성․유지하고 있는지 등의 제반 사정을 살펴, 복수국적자가 신고한 외국 주소를 그 나라에서 생활관계의 거점으로 삼고 있고 머지않은 장래에 그곳으로 돌아가 생활할 것으로 볼 수 있다면, 국적법 제14조 제1항의‘외국에 주소가 있는 경우’에 해당한다고 판시했다. (원고 승)

김도현 로이슈(lawissue) 인턴 기자 ronaldo0763@naver.com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52.29 ▲27.24
코스닥 863.39 ▲9.64
코스피200 356.79 ▲4.03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4,259,000 ▲79,000
비트코인캐시 422,500 ▼1,400
비트코인골드 37,670 ▼320
이더리움 4,642,000 ▼21,000
이더리움클래식 39,840 ▼190
리플 815 ▼4
이오스 1,178 ▼6
퀀텀 5,140 ▲105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4,470,000 ▼84,000
이더리움 4,654,000 ▼14,000
이더리움클래식 39,950 ▼120
메탈 2,442 ▼15
리스크 1,982 ▼1
리플 816 ▼3
에이다 889 ▲3
스팀 361 ▼3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4,249,000 ▲55,000
비트코인캐시 420,200 ▼3,600
비트코인골드 37,600 ▼320
이더리움 4,639,000 ▼25,000
이더리움클래식 39,740 ▼280
리플 815 ▼3
퀀텀 5,095 ▲15
이오타 412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