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갑 여론조사] 진선미 41.0% vs 이수희 47.5%

기사입력:2020-04-06 18:05:00
center
자료=데일리리서치
[로이슈 심준보 기자]


21대 총선을 열흘 가량 앞둔 가운데 서울 강동 갑 지역구에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미래통합당 이수희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후보를 오차범위 내에서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지가 여론조사기관 데일리리서치에 의뢰해 서울시 강동구 갑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성인 726명을 대상으로 4일과 5일 양일간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내일 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진다면 누굴 지지하겠냐는 질문에 미래통합당 이수희 후보는 47.5%를 기록하며 41.0%의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후보와 1.2%의 국가혁명배당금당 강옥기 후보를 앞섰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4.5%, 지지하는 후보 없음은 5.8%로 나타났다.

현재 지지하는 후보를 투표일까지 지지하겠냐는 질문엔 계속 지지하겠다는 응답이 79.6%, 상황을 봐서 지지하는 후보를 바꿀 수 있다는 응답이 15.2%, 잘 모르겠다는 응답이 5.2%를 기록했다.

지지하는 후보와 상관없이 누가 당선될 것으로 예상하냐는 질문엔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후보가 47.9%로 가장 앞섰다. 미래통합당 이수희 후보는 42.2%, 국가혁명배당금당 강옥기 후보는 0.9%, 없음은 2.6%,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6.4%로 파악됐다.

10일과 11일에 진행되는 사전투표일에 투표하겠다는 응답은 26.5%를 기록했다. 본 투표일인 15일에 투표하겠다는 응답은 69.9%, 투표하지 않겠다는 응답은 1.8%, 잘 모르겠다는 1.8%로 나타났다.

지역 현안 중 가장 시급한 것이 무엇이냐는 질문엔 35.0%가 경제활성화를 꼽았다. 이어 지하철을 비롯한 교통문제(24.2%), 부동산 가치 상승(17.2%), 문화 및 레저시설 확충(12.5), 기타현안(7.3%)이 뒤를 이었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3.9%로 집계됐다.

지지 정당을 묻는 질문엔 미래통합당이 39.2%, 더불어민주당이 34.0%, 정의당이 6.5%를 차지했다. 이어 민생당이 3.3%, 기타정당이 6.4%, 지지하는 정당이 없다는 응답은 7.1%, 잘 모르겠다는 3.4%로 파악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로이슈가 여론조사전문기관 데일리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4일과 5일 양일간 서울시 강동구 갑 지역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726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ARS 방식으로 실시됐다. 응답자의 54%는 무선 가상번호, 46%는 유선으로 조사됐다. 피조사자는 성·연령·지역별 무작위할당으로 선정됐다.

응답률은 3.5%,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6%p다. 통계보정으로는 성별, 연령별, 지역별 가중값(2020년 2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 셀가중)을 부여했다.

심준보 로이슈(lawissue) 기자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056.48 ▲7.44
코스닥 727.10 ▲3.28
코스피200 271.97 ▲0.9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04,000 ▲44,000
비트코인캐시 292,500 ▲2,100
비트코인골드 11,130 ▲90
이더리움 285,000 ▲3,400
이더리움클래식 8,520 ▲60
리플 247 ▲1
라이트코인 55,800 ▲350
대시 93,500 ▲8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495,000 ▲43,000
이더리움 284,650 ▲2,950
리플 248 ▲2
에이다 92 ▼1
퀀텀 2,17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11,501,000 ▲36,000
비트코인캐시 292,500 ▲2,400
비트코인골드 19,040 0
이더리움 284,800 ▲3,300
이더리움클래식 8,520 ▲70
리플 247 ▲1
퀀텀 2,172 ▲19
라이트코인 55,650 ▲250
오리온 제주용암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