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마스에도 나홀로 ‘혼밥’이 대세

기사입력:2018-12-24 09:08:25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대표 강신봉)가 국내 대표 배달앱 ‘요기요’에서 지난 2년간 크리스마스 시즌의 주문 데이터를 분석해본 결과, 크리스마스 당일 혼밥 메뉴 주문이 크리스마스 이브보다 평균 13.8%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친구나 가족 등 소중한 사람들과 크리스마스 이브를 보내고 당일에는 편히 휴식을 취하며 혼자만의 연말을 즐기고 싶은 ‘혼말족’의 배달 주문이 늘면서 1인분 메뉴 주문 수가 증가한 것으로 요기요는 분석했다. 주문 메뉴 역시 버거, 짜장면 등의 혼밥 메뉴 주문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크리스마스 이브에는 역시 단체 메뉴 주문이 다수를 차지했다. 지난 2016년과 2017년에는 치킨과 피자, 보쌈 등과 같이 다함께 모여 즐기는 메뉴들의 주문 수가 크리스마스 당일보다 평균 15% 많았다. 3만원 이상의 메뉴 주문 수도 당일보다 평균 17% 높았다.

크리스마스 기간에도 인기 메뉴는 단연 치킨이었다. 크리스마스 시즌 전체 주문 가운데 35%를 차지하며, 2위를 차지한 피자 메뉴보다도 3배 이상 주문량이 많았다. 가성비를 추구하는 소비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크리스마스 홈파티를 즐기는 소비자들의 치킨 주문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김현득 데이터실장은 “집에서 주문 배달음식으로 홈파티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면서 크리스마스는 1년 중 배달 주문이 가장 많은 날”이라면서 “올해는 혼말족까지 늘면서 요기요와 함께 맛있는 즐거움을 누리는 소비자들이 더욱 늘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편, 요기요는 올해 크리스마스 기간에도 다양한 배달음식을 더욱 합리적인 가격에 즐길 수 있도록 해주는 요기요의 할인 혜택 프로그램 ‘슈퍼레드위크 2.0’을 진행한다. 치킨, 피자, 보쌈 등은 물론 1인분 메뉴, 까페/디저트 메뉴들까지 풍성한 할인 주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