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광장 스케이트장, 미세먼지에 문 닫았다가 운영 재개

기사입력:2018-12-23 10:55:48
center
지난 21일 개장한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단 하루 만에 운영이 중단이 됐다.(사진=뉴시스)
[로이슈 최영록 기자] 미세먼지 공습으로 문을 닫았던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이 23일 오전 운영을 재개한다.

서울시는 이날 오전 8시를 기점으로 ‘초미세먼지(PM 2.5) 주의보’가 해제됨에 따라 오전 10시부터 스케이트장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오후 10시를 기해 서울 지역에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됐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초미세먼지 시간 평균 농도가 75㎍/㎥ 이상이 2시간 지속될 때 내려진다.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1시간30분 간격으로 평일 8회차, 주말 9회차까지 운영된다. 대기질로 인해 운영을 중단할 경우 사전에 서울광장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하고 있다.

최영록 기자 rok@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