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김정은, 성대한 환영 약속 지켰다… 공존과 평화의 시간 열어주길”

기사입력:2018-09-19 09:59:45
center
사진=뉴시스
[로이슈 김주현 기자]
청와대는 19일 평양남북정상회담과 관련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을 평양에서 성대하게 맞이하겠다고 했던 약속을 지켰다고 밝혔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전 서울 동대문 디자인플라자의 남북정상회담 프레스센터에서 "김 위원장이 2차 남북정상회담 때 가을에 평양에 오면 대통령 내외를 성대하게 맞이하겠다고 말했는데, 말 그대로 성대하게 환영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윤 수석은 정상회담 내용과 관련해 "전날 정상회담이 길어졌다"며 "3가지 주제를 가지고 허심탄회하고 진지한 대화를 나눴다"고 전했다.

앞서 청와대는 두 정상이 ▲남북관계 개선·발전 ▲비핵화 북미대화 중재·촉진 ▲군사적 긴장 및 전쟁 위협 종식 등의 주제로 대화를 나눌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윤 수석은 또 "한반도 평화를 바라는 전 세계의 이목이 평양에 집중돼있지만, 한반도의 미래라는 무거운 짐을 짊어진 두 지도자에게 가장 고독한 시간"이라며 "승자와 패자를 가리는 시간이 아니라 공존과 평화의 시간을 열어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