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예원, 첫 재판 참석해 눈물의 심경..."많이 답답했고, 힘들고 무섭고"

기사입력:2018-09-05 16:36:11
center
[로이슈 김가희 기자]
양예원 씨가 첫 재판 참석과 함께 자신의 심경을 전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5일 양예원 씨는 자신의 성추행과 관련된 첫 재판에 참석해 이날 여부를 지켜봤다.

또 첫 재판 참석과 함께 양예원 씨는 기자들의 질문에 그동안 힘들었었고 마음고생이 심했던 사실을 전하기도 했다.

더불어 양예원 씨는 마음 힘들었지만 그동안 버티고 버텼다고 상황을 언급하면서 끝내 떨리는 목소리 속 울음을 쏟기도 했다.

이와 함께 첫 재판 참석에 함께 배석한 양 씨의 변호인 측은 향후 재판 등을 모두 공개적으로 해줄 것을 재판부에 요청키도 했다.
한편 양씨는 지난 5월 중순에 작심한듯 자신의 SNS를 통해 그동안 자신이 겪은 상황을 폭로, 당시 엄청난 반향을 불러뫘다.

양 씨의 이날 심경 전문

많이 답답했어요. 많이 답답했고, 힘들고 무섭고 진짜 좀 후회됐어요.

괜히 말을 했나, 괜히 문제를 제기했나. 힘들다고 여기서 놔버리면 정말 그냥 나에 대한 오해고 뭐고 다 풀리지 않고 저 사람들에 대한 처벌도 받게 할 수 없고 그 상태로 끝나버리는 거잖아요.

그렇게 하고 싶지는 않았어요. 그래서 정말 잘 이겨내 보려고 버티고 버텼습니다 (출처 : 와이티엔 보도화면)

김가희 기자 n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