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사스런 소식 뒤늦게 알린...남경필, 금일 웨딩마치

기사입력:2018-08-10 19:41:46
center
(출처 : instagram)
[로이슈 김가희 기자]
경사스런 소식을 전한 '남경필' 전 경기지사다.

10일 남 전 지사는 자신의 SNS 등지를 통해 이날 자신이 백년가약을 맺은 사실을 만천하에 공개하면서 관심이 모아졌다.

'남경필' 전 지사는 이날 자신보다 4살 어린 여성과 도내 한 교회에 지인들이 함께 한 자리에서 백년가약을 맺었다.

다만 '남경필' 전 지사는 이 같은 사실을 뒤늦게 알린 것과 관련해 너그럽게 이해해 달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더불어 남 전 지사를 이날 이와 함께 짤막한 한장의 현장 컷을 공개하기도 했는데 서로 마주보고 있는 장면을 하고 있다.

특히 남 전 지사가 흐믓한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 더욱 인상적이다.

다음은 남 전 지사가 남긴 글 전문

저 오늘 결혼했습니다. 신부와는 같은 교회 성가대에서 만났습니다. 둘 다 아픈 경험이 있어서 서로를 위로하며 사랑에 빠졌습니다. 나이도 네 살 차이로 같은 시대를 살아 왔습니다.

저는 두 아들의 아버지, 신부는 한 아들의 어머니로서 서로를 이해하며 의지할 수 있었습니다.오늘 오후, 저희 교회 원로목사님 주례로 직계가족들의 축복속에 경기도의 한 작은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모두 20대인 세 아들들의 축하가 가장 마음을 든든하게 했습니다. 그리고 제 아들들의 엄마와 신부 아들의 아빠가 마음으로 보내준 축하가 큰 힘이 되었습니다. 죄송스럽게도 가족들 외에는 가까운 지인분들 에게도 알리지 못했습니다.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 주십시오. 쉽지 않은 길이었습니다. 남은 여정도 그러할 것입니다. 행복하게 살겠습니다. 함께 축복해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김가희 기자 n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