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가상화폐 고수익 보장' 투자사기 20대 구속

기사입력:2018-08-10 15:01:56
center
부산사상경찰서.(사진=부산지방경찰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사상경찰서(서장 신영대)는 카카오톡, 밴드 등을 이용해 신규 가상화폐에 투자하는 ICO(가상화폐공개) 투자 대행업체를 사칭, 피해자들로부터 가상화폐 72이더리움(한화 약 5400만원) 상당을 편취한 피의자 A씨(27)를 사기 혐의로 검거해 구속했다고 10일 밝혔다.

A씨는 신규 가상화폐가 거래소에 상장되면 단기긴에 고수익을 보장할 것처럼 피해자들을 현혹해 투자자를 모은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사기 등 10여건의 지명수배로 3여년의 도피생활을 해 오면서 도피자금 마련을 위해 범행을 한 것으로 경찰조사에서 드러났다.

가족·지인 명의 대포폰을 이용해 피해자들로붜 투자금 명목으로 전자지갑으로 가상화폐를 전송받은 뒤 이를 개인투자나 생활비 등 용도로 모두 사용했다. A씨는 범행이후 대포차량을 이용해 도주했다가 경찰의 추적에 덜미를 잡혔다.

한편 현재 가상화폐 ICO발행에 대한 상장기준 및 금지법안 등 구체적인 제재방안이 없어 사기성 신규 가상화폐공개로 인한 투자피해가 급증하고 있어, 가상화폐 투자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경찰은 전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