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션 "탈모·두피관리제품 매출 최대 6배 증가"

기사입력:2018-08-06 08:45:58
[로이슈 편도욱 기자]
식을 줄 모르는 폭염에 두피와 탈모 관리에 나선 이들이 늘고 있다.

6일 온라인마켓플레이스 옥션에 따르면 폭염이 절정에 이른 7월 한달(7/1~7/31) 동안 두피와 탈모 관리 제품들의 판매량이 전년동기대비 품목별로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탈모의 원인이 되는 ‘열’과 ‘자외선’이 연일 강해지면서, 탈모샴푸 등 기본적인 관리를 넘어 마사지기나 탈모치료기, 두피스케일링 등 체계적이고 전문적으로 관리해주는 제품에 대한 수요가 커진 것으로 분석했다.

먼저 전문센터에 가는 대신 집에서 셀프 관리를 도와주는 두피마사지기나 탈모치료기 등 두피/모발관리용품 판매량이 6배(498%) 가까이 치솟았다. 한여름 일반 샴푸만으로는 관리가 어려운 유분과 땀 등 두피 노폐물을 깔끔하게 해결해주는 두피스케일링(533%) 제품도 판매가 급증했다. 손쉽고 간편한 탈모 기본 아이템인 탈모샴푸(10%)도 같은 기간 전년대비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두피에 영양을 주고 트러블을 진정시켜주는 헤어토닉(52%)과 일시적으로 머리 숱을 풍성하게 연출해주는 증모제(11%)도 각각 두 자릿수 성장했다. 탄성이 좋은 쿠션으로 머리에 충격을 최소화한 쿠션브러쉬(50%)도 판매가 늘었고, 두피를 자극해 피로를 풀어주는 두피마사지제품(5%)도 인기를 끌었다.

과도한 열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두피열탈모로부터 두피와 모발을 건강하게 지켜주는 데 도움을 주는 모자나 양산도 날개 돋친 듯이 팔렸다. 모자 품목의 경우 바캉스 시즌을 맞아 왕골/밀짚모자도 전년보다 37% 신장했고, 야구모자(9%)도 오름세를 그렸다.

탈모의 직접적인 원인이 되는 자외선을 차단해주는 양산(83%)의 판매량도 늘었다. 고가의 명품 브랜드 양산도 69% 증가했다. 특히 여성용품으로 취급되던 양산의 경우, 체감온도를 최대 7도나 낮춰주고 자극을 줄여주는 효과가 알려지면서 양산을 찾는 남성(54%)들의 구매량도 증가했다. 이밖에 한방재료인 어성초(29%)를 차로 즐기거나 샴푸, 화장품 등의 재료로 활용해 두피와 탈모 관리 제품을 직접 만드는 이들도 증가했다.

옥션 뷰티팀 이유영 팀장은 “식습관이나 스트레스, 운동 부족 등의 비유전적 요인으로 탈모가 해마다 늘고 있는 추세로 남녀 상관없이 탈모/두피 관리제품이 각광 받고 있다”며 “올 여름 극심해진 폭염과 강한 자외선으로 인해 탈모가 심해질 수 있는 환경이 되면서 적극적으로 관리하려는 이가 증가하는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