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평양 북미 고위급 회담은 비핵화 첫걸음"

기사입력:2018-07-08 11:49:00
center
김의겸 대변인이 12일 청와대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북미 정상회담 관련 문재인 대통령의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로이슈 편도욱 기자]
청와대는 지난 6~7일 평양에서 이뤄진 북미 고위급 회담과 관련해 "이번 평양에서 열린 북미 회담은 한반도 비핵화로 가기 위한 여정의 첫걸음을 뗀 것"이라고 평가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8일 서면 브리핑에서 이렇게 평가한 뒤, "'천리길도 한 걸음부터'라는 우리 속담 처럼 '시작'은 '전체'를 통해 가장 중요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첫술에 배부르랴'는 말도 있다. 앞으로 비핵화 협상과 이행 과정에서 이러저러한 곡절이 있겠지만 북미 두 당사자가 진지하고 성실한 자세인 만큼 문제가 잘 해결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김 대변인은 "우리 정부도 완전한 비핵화와 한반도의 평화정착을 위해 미국, 북한과 긴밀하게 상의하겠다"며 "모든 노력과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