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글로벌전자상거래특위 발족

기사입력:2018-06-03 18:18:14
[로이슈 김주현 기자]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후보 선대위는 3일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회의실에서 강민구 위원장을 비롯해 최경아 MBC 해설위원, 김주영 변호사 등 40여명으로 구성된 글로벌전자상거래특별위원회를 발족했다고 밝혔다.

글로벌전자상거래특위(위원장 강민구)는 14일간(5.31~6.13)의 선거기간 동안 조직준비기, 조직강화기, 조직필승기 등 3단계 전략을 수립하고, 서울시 전자상거래 종사자 중심의 박원순 후보 지지를 확대하는 선거운동을 펼친다.

center
박원순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글로벌전자상거래특위 제1차 전체회의

이날 발족식에서는 현재 서울에 있는 전자상거래 업체 수만도 20여 만개 정도 되지만, 거의 5명 미만의 영세업체로 열악한 실정이어서 중앙정부 뿐만아니라 서울시 차원에서도 온라인상품판매 등의 지원책 마련이 절실히 요구된다고 밝혔다. 특히 각 구별 중소규모의 특산품에 대한 디자인 및 상표등록 등에 대한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지원책 마련은 더욱 시급하다는 등의 토의가 이어졌다.

강민구 박원순후보 글로벌전자상거래특위 위원장은 “글로벌전자상거래 시장규모가 GDP대비 3%정도를 차지하고 있어서 서울시 차원에서도 온라인유통에 대한 혁신방안을 강구해야 한다”면서 “우리 특위가 전자상거래 종사자의 현안을 해결하고 그 지원책을 마련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박원순 후보 선대위 조직총괄본부 김원이 전 서울시 정무수석은 “급속도로 성장하는 전자상거래에 맞춰서 서울시도 전자상거래 육성과 지원을 현실화해야 하고, 그 점에서 박원순 후보의 글로벌전자상거래 특위에 거는 기대가 매우 크다”면서 “서울시민들이 온라인플랫폼을 통해 좋은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좋은 여건을 만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후보 선대위 글로벌전자상거래특별위원회 명단
▲위원장

강민구 전 문재인대통령후보 글로벌전자상거래특별위원장

▲상임부위원장

박성주 공인회계사, 한재희 ㈜슈가비 대표이사

▲부위원장

최경아 MBC 프리랜서 해설위원, 황보현우 단국대학교 데이터지식서비스공학과 겸임교수, 김주영 변호사, 이영민 변호사, 이진근 공인회계사, 정윤수 플러스회계 대표, 박희수 ㈜구성 회장, 강병선 원광대교수, 국경욱 시드아키텍 대표, 김동필 참좋은넷 대표, 김부곤 아르델대표, 김성훈 엔씨앤이 대표, 김중식 한국플랜트서비(주)대표, 남희주 리틀보니 대표, 문공환 앤바이로시스템 대표, 박기훈 에이치앤프랜즈(주)대표, 박민범 (주)트랜쇼 전자상거래플랫폼 대표, 서옥석 ㈜애스커스코퍼레이션 대표, 신승만 리딩경영전략원 원장, 유병진 ㈜이진 대표, 윤만일 유니프에이치에프 대표, 이해선 ㈜에이원퍼니처 대표, 조재철 ㈜하정 대표, 천정환 라이언컨설팅 대표, 한승수 ㈜신성스마트 대표, 성은지 에보체 대표, 이기준 화인 p&d 대표. 강충식 ㈜슈가비 이사, 김미란 ㈜탑리더스코리아 상무, 김재미 사단법인 세종오페라 이사, 김종진 ㈜콘크리 고문, 박태현 ㈜에이씨티코리아 상무, 이근백 추계이앤엠 이사, 송혜선 KLPGA 회원, 정정원 KLPGA 회원

김주현 기자 ok760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