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업계 최초 베트남 현지기업 회사채 발행

기사입력:2018-05-17 17:05:50
center
GELEX 간판 사진. (사진=신한금융투자)
[로이슈 심준보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국내 증권사 최초로 베트남 현지 기업 회사채 발행을 주관했다고 17일 밝혔다. 발행 기업은 베트남 1위의 전력장비 그룹이자, 호치민 증권거래소 상장사인 GELEX(HOSE: GEX, Vietnam Electrical Engineering Equipment JSC) 로 규모는 총 4000억동(약 190억원)이다.

신한금투에 따르면 이번 GELEX 회사채 발행 거래는 베트남 역내에서 현지 통화인 동화 채권으로 이루어졌다. 뿐만 아니라 현지 기관투자자들에게 판매까지 모두 이뤄진 실질적 의미의 현지화된 IB딜이다. 신한금융투자 베트남 법인이 직접 발굴하고, 본사 GIB그룹이 발행 구조의 설계를 자문하는 등 긴밀한 협업으로 업계 최초의 현지화된 IB딜을 완성할 수 있었다.

발행회사인 GELEX는 1995년 베트남 산업통상자원부에 의해 설립되어 2015년에 민영화된 그룹으로 알려져 있다. 변압기, 전선 등 베트남 전력장비 시장에서 50% 이상의 시장지배력을 보유하고 있다. 또 우수 공기업의 적극적 인수를 통해 현지 5위의 물류회사, 하노이 최대 상수도 처리회사, 수력발전소 등을 자회사로 편입해 베트남을 대표하는 인프라 전문 그룹으로서 성장해나가고 있다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심준보 기자 sjb@r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