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한베(한국·베트남) 가족모임,‘다문화 가정 지원 MOU’체결

기사입력:2018-05-16 11:08:01
[로이슈 편도욱 기자]
우리카드(사장 정원재)는 지난 15일 한·베(한국·베트남) 가족모임과 광화문 우리카드 본사에서 ‘다문화 가정 지원을 위한 MOU(업무협약)’를 체결했다.

이 협약을 바탕으로 우리카드는 한·베 가족 모임 제휴카드를 출시하여 이들의 결속력을 강화하는 한편, 카드 이용액의 일정부분을 기금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다문화 가정에 자녀 장학금을 전달하는 등 다양한 지원 사업도 펼쳐나갈 계획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다문화 가정 200만 시대를 맞아 이들을 지원하기 위한 체계적이고 구체적인 지원 활동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한·베 가족모임과의 제휴를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보탬이 될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김영섭 한·베 가족모임 대표는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더 많은 기업들이 다문화 가정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지속적인 지원이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