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튀니지 철도청 고위공무원 초청 연수 성공적 마무리

기사입력:2018-05-16 10:28:40
center
△ 코레일은 15일 오전 서울사옥 회의실에서 튀니지 철도운영 역량강화 과정’ 수료식을 가졌다(사진=코레일 제공)
[로이슈 김주현 기자]
코레일(사장 오영식)은 15일 오전 서울사옥 회의실에서 ‘튀니지 철도운영 역량강화 과정’ 수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지난 3일부터 2주간 튀니지 철도청 고위 공무원 12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연수는 튀니지 철도 운영 역량강화를 위해 마련됐으며, 작년부터 3년간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함께 진행해왔다.

코레일은 연수기간 동안 강의와 현장실습을 통해 한국 철도 운영 노하우를 전수했으며, 특히 연수에 참여한 교육생이 직접 요청한 전동 노후차량 유지보수, 철도안전 및 사고 예방, 직원 역량 강화를 통한 인재양성 등에 대해 초점을 맞춰 교육했다.

또한, 연수 첫날인 8일 열린 튀니지 철도현황 발표회에는 유신(주), 성신RST, 포스코건설 등 국내 철도기업 3개社가 참석하여 양국의 철도현황을 공유하고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코레일은 오는 9월에 튀니지 수도 튀니스에서 튀니지 철도청 공무원을 대상으로 철도운영 역량강화 및 현안사항 해결을 위한 현지 연수과정도 진행할 예정이다.

오영식 사장은 “이번 연수가 한국철도 운영 노하우를 공유하고 한국-튀니지철도 간 교류를 더욱 확대하는 시발점이 되길 바란다”며, “향후 아프리카 진출 교두보 마련을 위해 지속적인 교류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코레일은 현재 추진 중인 탄자니아 중앙선 철도건설 감리사업과 함께 7월에 진행되는 이집트 철도청 초청연수를 통해 아프리카와의 실질적인 철도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