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댓글조작 진상조사단 구성... 野 정치공세엔 강력 대응”

기사입력:2018-04-16 09:47:59
center
추미대 더불어민주당 대표
[로이슈 김주현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6일 최근 불거진 포털사이트 댓글조작 의혹과 관련해 "실추된 민주당원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진상을 밝히고 정확한 수사를 하겠다"고 밝혔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에서 일명 '드루킹 사건'에 관한 진상조사단의 활동 내용을 의결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번에 드러난 드루킹 사건은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반민주적 행태"라며 "수사당국은 드루킹을 중심으로 한 인터넷 여론조작 세력의 배후와 동기를 반드시 밝혀야 한다. 유령출판사는 물론, 참여 세력에 대해서도 엄정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이어 "우리 당은 민주 정당으로서 당 안팎에 숨은 민주주의의 적들과 단호히 맞서겠다"면서 "드루킹 사건을 마치 댓글 조작 사건이 전부인양 호도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추 대표는 "물 만난 듯 야당의 저질 공세가 우려스럽다"며 "정권의 책임을 호도하는 저급한 정치공세에 강력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