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檢, MB 불법·잘못 철저 수사해야”

기사입력:2018-03-14 10:08:11
center
추미대 더불어민주당 대표
[로이슈 이슬기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4일 검찰의 이명박 전 대통령 소환 조사와 관련 "검찰은 이 전 대통령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한 점 의혹도 남지 않는 철저한 수사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명색이 전직 대통령인데 국민에 대한 최소한의 해명과 사과도 없는 태도에 국민은 분노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 전 대통령이)그동안 권력의 비호를 받으며 법망을 피해 왔을 수 있겠지만, 권력형 부패비리에 단호해진 지금 숨거나 피할 곳이 전혀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20여개에 달하는 권력형 비리와 범죄 혐의는 범죄 기네스북에 오를 정도"라며 "이미 범죄 공모한 측근들이 구속됐는데도 이 전 대통령은 각종 혐의를 부인하며 정치보복이라는 허무맹랑한 주장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추 대표는 "전 재산을 사회에 환원해 변호인단 구성에 재정적 어려움이 있다는 웃지 못 할 항변을 듣자니 기시감이 든다"며 "전두환씨가 '내 수중에 29만원 뿐'이라고 했던 것이 떠오른다"고 질타했다.

이슬기 기자 law4@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