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현 “모든 선거운동 중단... 충남도민께 사죄”

기사입력:2018-03-06 09:35:49
center
박수현 대변인(사진=뉴시스)
[로이슈 김주현 기자]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은 6일 안희정 충남지사의 수행비서 성폭행 의혹과 관련해 "도지사 예비후보로서의 모든 선거운동을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박 전 대변인은 이날 긴급 논평을 통해 "너무나 충격적이고 있을 수 없는 일이 벌어졌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피해당사자가 얼마나 고통 속에 힘들어 했을지 진심으로 위로 드린다"면서 "도민들께서 받은 상처에 어떻게 사죄드릴지 가슴이 먹먹하다"고 전했다.

이어 "도청 공무원 가족의 참담함도 눈에 밟혀 차마 위로의 말씀도 드리지 못하겠다"며 "안 지사의 친구이기에 더욱 고통스럽고, 모든 것이 무너지는 안타까움"이라고 심정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그는 선거활동 중단을 선언하며 "어떻게 해야 충남도민께 사죄드릴 수 있을지 성찰하고, 그러한 내용과 방법에 결심이 서면 말씀을 올리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박 전 대변인은 충남지사 출마를 선언하고 지방선거 준비 행보에 나선 바 있다. 그는 안 지사와 절친한 관계로 알려져 있으며 선거 슬로건도 '안희정의 동지, 문재인의 입'을 내세우는 등 '안희정의 사람'으로 알려져 있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