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년분류심사원, 경기여자청소년자립생활관 후원금 전달

기사입력:2018-02-14 21:26:57
center
경기여자청소녀자립생활관을 방문해 후원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서울소년분류심사원)
[로이슈 전용모 기자]
법무부 서울소년분류심사원(원장 박수환)은 14일 설 명절을 맞아 경기여자청소년자립생활관(관장 오경란)을 방문해 사랑의 손잡기 후원금을 전달하고, 입주해 생활하고 있는 학생들을 격려했다.

후원금은 설 명절을 맞아 따뜻한 이웃사랑 나눔실천을 위해 직원들이 십시일반 정성을 모아 마련됐다.

박수환 원장은 “우리 주변에 따뜻한 관심과 사랑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해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함으로써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서울소년분류심사원 전직원이 사랑의 손잡기 후원금 모금에 동참하고 있으며, 매년 명절에 지역사회의 소외된 곳을 찾아 사랑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또한 가정형편이 어려운 위탁소년을 선정해 출원 후 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후원금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오고 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