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구치소, 교정위원과 '사랑의 멘토링데이'

기사입력:2018-02-13 21:45:06
center
교정위원들과 사랑의 멘토링데이를 진행하고 있다.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구치소(소장 김정선)는 13일 65세 이상 고령수형자 5명과 장애인 수형자 10명을 대상으로 교정위원과의 '사랑의 멘토링데이'(mentoring day)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설을 맞아 부산구치소 교정협의회(회장 한병호)의 후원으로 교정위원들이 수용자들에게 음식을 제공하고 애로사항을 상담하는 등 따뜻한 만남의 시간이 됐다.

한 수용자는 "설이 다가오면서 마음이 외로웠는데, 이렇게 찾아와주신 분들이 있어 힘이 난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한병호 교정협의회장은 "수용자들이 이번 행사를 계기로 출소 후 우리 사회의 건전한 구성원으로 복귀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center
부산구치소 교정협의회가 13일 설맞이 떡과 과일을 지원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부산구치소)


김정선 부산구치소장은 "설을 앞두고 사회와 격리되어 소외된 수용자들에게 따뜻한 관심을 기울여주신 교정위원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구치소는 교정협의회의 지원을 받아 연휴기간 중 수용자들에게 사과와 절편을 지급하고, 16일에는 설맞이 수용자 합동차례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