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영건설, 국내 최초 ‘제로에너지건축물 3등급’ 예비인증 취득

기사입력:2018-02-10 13:03:12
center
[로이슈 김영삼 기자]
태영건설은 광교신도시에 건립 중인 경기도 신청사에 지난달 26일 국내 최초 제로에너지건축물 예비인증 3등급을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경기도 종합청사 기본계획’ 수립 이후 22년 만에 수원시 광교신도시에 신축되는 경기도 신청사(지상 22층/지하 4층)는 연면적 약 14만8천㎡ 규모의 대규모 건축물로서 경기도와 경기도시공사에서 추진중인 경기융합타운 내 중심시설이며, 국토교통부 협정에 따른 “경기도 융합타운 제로에너지 시범사업”에 의거, 친환경기술이 집약된 국내 최초 제로에너지 건축물(ZEB) 3등급*을 확보함으로써 에너지자립형 친환경 공공청사로 공공부문 건축의 선도적인 모범사례가 되고 있다.

또한 경기도 신청사에는 친환경 공공청사 구현을 위하여 다양한 녹색건축설계기법과 최신의 친환경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공공청사 국내최초 에너지효율등급 1+++등급 예비인증을 받았다.

창면적 최적화, 고성능 단열재(페놀폼 보드), 로이삼중유리 적용 및 유리 태양열취득률(SHGC) 성능향상 등을 통해 건물부하를 적극적으로 절감했고,천장복사 냉·난방방식 적용, 대온도차 냉수공급을 통한 반송동력 절감, 고효율 LED 조명기기 적용 등을 통해 에너지소요량을 최소화 했으며, 태양광․지열․집광채광 등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 달성을 고려한 적극적인 신재생에너지 적용으로 녹색건축물 구현 및 에너지 자립률 60.54%를 달성했다.

태영건설은 "국내 최초로 제로에너지건축물 예비인증 3등급 및 에너지효율등급 예비인증 1+++등급을 획득한 데 큰 의미를 두고 있다"며 "본인증 취득시까지 체계적인 현장관리 및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경기도 신청사의 완벽한 시공에 만전을 기함으로써, 친환경 선도기업으로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영삼 기자 yskim@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