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그룹, 설맞이 협력사 대금 조기 지급

830여 개 협력사 대상 총 860억원 규모의 거래 대금 앞당겨 지급 기사입력:2018-02-08 23:38:11
[로이슈 임한희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대표이사 서경배)이 설을 앞두고 모든 협력사를 대상으로 거래 대금을 앞당겨 지급한다고 8일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이번 설을 맞이하여 아모레퍼시픽그룹의 모든 계열사와 협업하고 있는 830여 개의 협력사를 대상으로 오는 10일부터 20일까지 지급 예정되어 있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했다. 총 860억원 규모의 협력사 대금은 9일부터 모두 현금으로 지급된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000년대 중반부터 협력사의 자금 수요 해소를 위해 명절마다 연휴가 시작되기 전 대금 조기 지급을 진행해 오고 있다.

아모레퍼시픽그룹 관계자는 "설 명절을 맞아 협력사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함으로써 중소 협력업체들의 자금난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협력사와의 다양한 상생 방안을 통해 진정한 파트너십 구축에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015년 7월부터 모든 협력사를 대상으로 대금 지급 기일을 50일에서 30일로 앞당겨 지급하기로 결정하는 등 협력사와의 상생 발전에 동참하고 있다.

임한희 기자 newyork291@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