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銀, 2018년 상반기 정기인사 단행

기사입력:2018-01-10 18:19:45
[로이슈 편도욱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은 2018년 상반기 정기인사를 1월 11일자로 단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4일 재구성된 경영진에 이어 이번 정기인사로 수은은 새로운 조직 체계를 완성했다.

수은은 이번 인사에서 업무 유경험자를 중심으로 전문성을 제고하는 동시에 유관부문간 인적 교류를 통한 시너지 상승을 꾀했다.

특히 수은의 주요 보직에 여성직원이 전면 배치된 게 이번 인사의 주요 특징이다.

대규모 여신 심사와 거래기업 신용평가를 담당하는 심사평가단장에 김경자(54세,여)씨가 보임되고, 수은 여신제도를 기획하고 책임지는 여신제도팀장에 서수진(46세,여)씨, 정보시스템부장에 이영미(48세, 여)씨, 인프라금융팀장에 이윤미(45세, 여)씨, 외화자금1팀장에 구자영(46세, 여)씨 등 주요 보직에 여성직원이 이름을 올렸다.

수은 관계자는 “이번 인사와 같이 육아휴직 복귀자 및 출산 휴가자 등에서도 승진상 불이익을 없애서 일·가정 양립 지원 및 양성평등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