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강서서, 농촌지역 상습 빈집털이 20대 구속

기사입력:2018-01-05 15:43:06
center
피의자 도주장면이 녹화된 CCTV 캡처.(사진=부산지방경찰청)
[로이슈 전용모 기자]
부산강서경찰서는 오전시간대 수차례 농촌지역 빈집털이 피의자 A씨(22)를 상습절도 혐의로 붙잡아 구속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2월 1일 오후 2시10분경 강서구 대저동 B씨(63·여)의 주거지 출입문 잠금장치를 가위로 손괴하고 침입해 금팔지 1점(200만원 상당), 현금 등 247만원 상당을 절취하는 등 4회(피해자 4명)에 걸쳐 450만원 상당을 절취하고 도주한 혐의다.

경찰은 피해품 금팔지 1점과 현금 17만원은 회수했다.

경찰은 A씨가 도주하며 택시기사를 상대로 휴대폰 카카오앱으로 택시를 콜 한 사실을 확인하고, 압수영장발부로 휴대전화번호를 특정, 실시간 위치추적 및 통화내역을 분석해 A씨가 근무 중인 이마트에서 검거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