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26일 박근혜 구치소 조사한다

기사입력:2017-12-25 09:46:58
center
박근혜 전 대통령이 16일 오전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으로 구속 연장 후 처음으로 열린 80차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로이슈 편도욱 기자]
검찰이 26일 '수수자'인 박근혜(65) 전 대통령 구치소 조사 나선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부장검사 양석조)는 26일 오전 박 전 대통령이 수감된 서울구치소에서 방문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박 전 대통령은 재임 기간중 국정원 특수활동비 40억원을 상납받아 사적으로 사용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조사에는 양석조 부장검사 등 검사 2명, 수사관 2명 등이 나선다. 다만 불공정성 등을 주장하며 자신의 재판에 불출석하고 있는 박 전 대통령이 조사에 응할지는 미지수다.

검찰은 박 전 대통령이 진술을 거부하더라도 확보한 진술 및 증거를 토대로 추가기소하는 데는 문제가 없다는 판단이다.

이미 박 전 대통령 최측근으로 '문고리 2인방'이라 불렸던 안봉근(51) 전 청와대 제2부속비서관과 이재만(51) 전 총무비서관이 박 전 대통령 지시가 있었다는 점을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남재준(73)·이병기(70) 전 국정원장 역시 구속기소 된 상태다. 이병호(77) 전 국정원장은 불구속 상태로 수사를 받고 있으며 곧 재판에 넘겨질 예정이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