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방중 마치고 국정 복귀

기사입력:2017-12-18 08:55:02
center
중국을 국빈 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오후(현지시각) 중국 충칭시 현대자동차 제5공장을 방문해 현대차 협력업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로이슈 편도욱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면서 국정에 복귀한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열고 순방 성과를 평가하면서 연말 국정 현안을 살필 전망이다. 두달이 채 남지 않은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 준비도 점검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이날 저녁에는 재외공관장을 청와대로 초청해 만찬을 함께할 것으로 알려졌다. 새 정부 외교방향에 대해 재외공관장과 공감대를 형성하고 주요 외교 정책 이행방안을 모색한다는 취지다.

외교부는 대사와 총영사 등 182명의 재외공관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날부터 오는 22일까지 서울에서 '2017년도 재외공관장회의'를 연다. 이번 회의에는 장하성 정책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현철 경제보좌관 등 청와대 주요 인사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