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원식 “국민‧바른, 민생개혁 함께 해달라”…협치 재차 강조

기사입력:2017-11-15 09:49:43
[로이슈 이슬기 기자]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5일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을 상대로 협치를 누차 강조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민생과 개혁의 길에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함께 해주길 기대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새로운 대한민국을 바라는 국민 염원에 확실히 부합 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며 “정부여당은 사람예산, 정의입법이라는 새정부 예산 정신이 충분하지 못하다고 야당이 지적하면 더 나은 안으로 만들 각오가 돼 있다”고 말했다.

center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사진=뉴시스)


이어 우 원내대표는 두 야당에 “‘2+2+2’회의를 함께 시행할 것을 제안한다”며 “사람예산, 정의입법을 위한 양당의 대승적 협조를 기대한다”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민생과 안보, 개혁은 여당의 전유물이 아니다”라며 “새로운 시대에 동의하는 모든 세력과 함께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우 원내대표는 지난 3일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정책연대에 합의하자 ‘2(정책위 의장+원내수석부대표)+2+2회의 구성을 역제안했다.

이슬기 기자 law4@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