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남석 헌법재판관 취임사 “소수자 권리보호·사회적 약자 배려 안전망 되겠다”

기사입력:2017-11-13 10:45:25
[로이슈 김주현 기자]
유남석(60·사법연수원 13기) 헌법재판관은 13일 취임식에서 "헌법재판이 소수자의 권리를 보호하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안전망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enter
유남석 헌법재판관(사진=뉴시스)


유 재판관은 이날 오전 10시 헌법재판소 대강당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헌법재판관으로서의 책무를 정성을 다해 수행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헌법재판관은 '모든 사람이 지닌 존엄성과 가치를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하라'는 엄숙한 사명을 국민으로부터 부여받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를 위해 모든 힘과 열정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로써 8인 체제를 오랫동안 유지해왔던 헌재는 유 헌법재판관의 취임으로 10개월 만에 정상 체제로 복귀했다. 유 재판관은 지난 11일부터 임기를 시작했으며 오는 2023년 11월 10일까지 헌법재판관직을 수행하게 된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