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부산경남본부, 금정터널서 비상대응종합훈련

기사입력:2017-11-08 13:50:47
center
금정터널 내 고속열차 비상대응종합훈련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로이슈 전용모 기자]
코레일 부산경남본부(본부장 장영철)는 7일 금정터널에서 고속열차 비상대응종합훈련을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고속열차 터널 내 화재발생 대비 대응절차 등 매뉴얼 검증 및 유관기관 합동훈련을 통한 공조체계 강화로 대응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다.

터널내부에서 지진발생으로 인한 열차탈선 및 객실 내 화재발생을 가정한 이번 훈련에는 ㈜SR, 부산시 소방안전본부(동래·금정·북부·부산진소방서), 철도특별사법경찰대, 가야철도주식회사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250여명의 인원이 참여해 인명구조 활동 및 화재진압 훈련, 열차 구원훈련 등 총 3단계로 진행됐다.

경부고속철도 울산역과 부산역 사이에 위치한 금정터널은 길이 2만323m로 대한민국에서 세 번째로 긴 터널이다.

장영철 본부장은 "금정터널은 우리나라 장대(長大)터널 중 하나로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다수의 인명피해 발생 우려가 커 초기대응이 매우 중요해 유관기관 공조체계 강화와 실질적 안전확보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