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범계 “野 국감 거부, 박근혜 탄핵한 헌재 보복”

기사입력:2017-10-13 14:53:05
[로이슈 김주현 기자]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3일 법제사법위원회 헌법재판소 국정감사 파행사태와 관련해 "(야당의)박근혜 탄핵에 대한 헌재 보복이고, 세월호 생명권 침해 지적한 김이수 재판관에 대한 복수"라고 비판했다.
center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뉴시스)


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김 헌재소장 권한대행의 지위는 그대로이고, 나머지 헌재 재판관들도 동의하는데 야당들이 헌재 국감을 거부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국회 법사위는 이날 오전 헌재 국정감사가 예정돼 있었으나 야당 법사위원들이 김 권한대행의 사퇴를 요구하며 국감을 진행하지 않겠다고 밝히고 나섬에 따라 중단됐다.

법사위는 여야 4당 간사 회의를 열고 종합국감 이전에 기일을 다시 정할 계획이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