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보호관찰소, 휘경여중 솔로몬로파크서 법 체험

기사입력:2017-09-30 12:35:48
center
휘경여중 학생들이 대전 솔로몬로파크서 법체험 활동을 하고 기념촬영.
[로이슈 전용모 기자]
서울보호관찰소는 29일 지역 내 휘경여자중학교 학생 27명을 대상으로 법 체험 프로그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주민친화형 활동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 프로그램은 지역 내 청소년들이 법률을 친근하고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이들이 국내 최초 법교육 테마공원인 대전 솔로몬로파크에서 모의국회, 과학수사, 모의 법정, 교도소 체험 등 법 체험을 통해 법의 중요성을 인식했다.

인솔교사 안성준 학생부장은 “미래사회의 주역인 학생들에게 ‘법이 어렵고 딱딱하다’는 인식에서 벗어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을 뿐만 아니라, 최근 이슈화된 부산 여중생 집단 폭행 사건과 관련해 법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법질서 준수의 필요성을 느끼게 된 좋은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윤웅장 관찰과장은 “우리 지역사회의 청소년들이 법의 기본원리와 소중함을 배우고, 법치사회에서 필요한 준법의식과 시민정신을 가질 수 있게 계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