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컬단신] 국제성모병원, 뽀로로 제작사 아이코닉스와 ‘캐릭터’ 라이선스 상호협력 협약 맺어

기사입력:2017-09-13 16:26:58
center
(사진=국제성모병원)
[로이슈 임한희 기자]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영인)은 지난 12일 뽀로로 애니메이션 제작사인 아이코닉스(대표 최종일)와 ‘캐릭터 라이선스 상호협력’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인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 병원장과 최종일 아이코닉스 대표를 비롯해 양 기관 임직원이 참석했다.

아이코닉스는 어린이 대통령이라 불리는 ‘뽀롱뽀롱 뽀로로’(이하 뽀로로)를 비롯해 ‘꼬마버스 타요’, ’태극천자문‘ 등 국산 창작 애니메이션을 기획·제작하는 회사로, 우수한 국산 창작 애니메이션을 전 세계로 수출해 국내 애니메이션 산업의 세계화를 주도하고 있다.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은 앞으로 ‘뽀로로’ 캐릭터를 국제성모병원에 방문하는 소아환자뿐만 아니라 인천지역 어린이들을 위한 보건·안전 교육 자료로 활용하게 된다.

김영인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장은 “뽀로로라는 친근한 캐릭터를 통해 소아 환자들에게 더욱 편안한 진료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뽀로로 캐릭터를 적극 활용해 인천 서구 지역 유일의 대학병원으로서 사명감을 가지고 어린이 보건·안전 교육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최종일 아이코닉스 대표는 “뽀로로 콘텐츠는 어린이들에게 친숙한 만큼 영향력도 매우 크다”며 “이번 협약으로 뽀로로 캐릭터가 어린이들의 안전과 보건을 상징하는 공익적인 캐릭터로 한 단계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임한희 기자 newyork291@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