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조되는‘테라M’흥행기대감…사전등록 4일 만에 50만명 돌파

기사입력:2017-09-13 10:03:03
center
[로이슈 편도욱 기자]
사전등록 모집 4일만에 참여자가 50만 명을 돌파하는 등 ‘테라M’의 흥행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넷마블게임즈는 11월 출시 예정인 모바일 대작 MMORPG(다중역할수행게임) ‘테라M’의 사전 예약 이벤트에 50만 명이 넘는 이용자가 참여했다고 13일 밝혔다.

‘테라M’은 ‘탱커(방어형 영웅)', '딜러(공격형 영웅)', '힐러(회복형 영웅)' 등 다양한 역할을 가지고 있는 6명의 캐릭터를 바탕으로 펼치는 정통 파티플레이가 장점이다.

지난 8일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플레이 영상과 게임에 대한 자세한 내용 등을 공개하며 게임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가고 있다.

넷마블 차정현 사업본부장은 “사전 예약 시작 후 단 4일 만에 참여자가 50만명을 돌파한 것은 이례적인 경우로 내부적으로도 상당히 고무적인 상황”이라며 “이용자들의 기대에 보답해 드리기 위해 출시전까지 게임의 완성도를 계속해서 높여갈 예정이오니 지속적인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테라M’ 사전예약은 사전 예약 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넷마블은 출시 전까지 사전 예약에 참여한 이용자 전원에게 레드젬(게임재화) 1,000개를 지급하고 갤럭시S8+ 및 게임아이템을 추첨과 선착순으로 제공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게임에 대한 보다 더 자세한 내용은 ‘테라M’ 브랜드페이지 및 공식카페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