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심부름 시켜” 직장 동료에 흉기 휘두른 40대

기사입력:2017-09-07 15:22:19
[로이슈 이슬기 기자]
자신에게 심부름을 시킨다고 화가 나 모텔에서 함께 투숙하던 동료에게 흉기를 휘두른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제천경찰서는 7일 살인미수 혐의로 A(40)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7시10분께 제천시 한 모텔에서 동료 B(51)씨의 목 부위를 찌르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B씨가 자주 심부름을 시킨 것에 불만을 품고 이 같은 짓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A씨와 B씨는 공사현장에서 함께 일하면서 같은 모텔에 투숙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슬기 기자 law4@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