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용수 의원, 정치자금법 위반혐의로 검찰 출석…12시간 조사끝 귀가

기사입력:2017-09-07 09:08:59
center
엄용수자유한국당 의원이 6일 오전 정치자금법 위반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창원지검에 도착한 가운데 기자들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로이슈 편도욱 기자]
엄용수(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 자유한국당 의원이 검찰 출석 12시간 30분만인 6일 오후 10시30분경 귀가했다.

엄 의원은 자신의 지역구 보좌관 유모(55·구속기소)씨가 지난해 4월 20대 총선을 앞두고 기업인이자 당시 함안 선거사무소 책임자였던 안모(58)씨로부터 불법 선거자금 2억원을 받는 데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총선을 앞두고 보좌관 유씨가 안씨를 불러 당시 새누리당 후보였던 엄 의원을 만나게 한 것으로 보고 엄 의원이 불법 정치자금을 받도록 지시했거나 관여했는지 여부에 대해서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엄 의원에 대한 신병처리를 결정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