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집중호우 피해예방 종합계획 수립

상습침수지역 우수저류시설 등 방재시설 확충 기사입력:2017-09-06 14:48:26
[로이슈 이광일 기자]
인천 서구는 지난 7월 집중호우로 주택, 상가, 공장 등 총 1,188건의 침수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피해요인을 분석하고 이에 대한 집중호우 피해예방 종합계획을 수립했다.

6일 서구에 따르면 지난달 9일 집중호우 피해방지를 위한 종합대책 회의를 열고 구청 실․과장 및 동장, 시설관리공단과 함께 호우로 인한 주민 재산피해 최소화를 위한 논의를 거쳐 분야별 피해예방 대책을 마련하게 됐다.

이번 종합계획에 따라 저지대 상습침수지역 우수저류시설 등 방재시설을 확충하고, 침수지역부터 우선하여 하수관로를 개량하는 등 주요 침수 지역의 배수처리시설을 정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상습침수지역의 반지하 주택의 침수피해를 개선하기 위해 하수역류 방지시설 설치사업을 검토하고 있으며, 재난상황관리 및 펌프장 운영 등 현재 재난대응 관리체계를 보다 개선할 방침이다.

서구 관계자는 “집중호우 피해예방 종합대책을 바탕으로 분야별 세부추진계획을 수립해 이행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광일 기자 kwangil54@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