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문제 남다른 박우섭 인천 남구청장

어린이집 보육원 대체인력 보강.. 연가사용 등 숨통 트여 기사입력:2017-09-06 11:22:40
[로이슈 조동옥 기자]
복지문제에 남다른 애정을 쏟고 있는 박우섭 인천 남구청장은 어린이집 보육교직원의 처우개선에도 뛰고 있어 복지전문 단체장으로 주민들의 박수를 받고 있다

center
박우섭 구청장
실제로 박우섭 구청장은 남구육아종합지원센터에 1일 대체교사 1명을 추가 배정, 9월부터 3명의 대체교사를 배정, 갑작스런 질병과 경조사 등으로 인해 대체 인력을 찾지 못했던 남구지역 249곳 어린이집 보육교직원들의 연가 사용에 숨통이 트이고 있다

센터는 지난 2014년 인천지역 10개 군·구 중 처음으로 1일 대체교사 제도를 시행하면서 직원 1명을 채용, 업무 공백이 발생한 어린이집을 지원했다. 이후 2015년 직원 1명을 추가 채용해 최근까지 2명의 1일 대체교사를 운영해왔다.

그 결과 지난해 175곳의 어린이집 398명의 보육교사가 혜택을 봤다. 여기에 상담전문요원과 대체조리사도 1명씩 새롭게 채용해 운영할 예정이다. 상담전문요원은 영유아 보육에 대한 제반 정보제공 및 다양한 보육사업 추진, 보육교직원에 대한 상담을 전문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이밖에 구는 보육교사의 사기 진작을 위해 연 2회 영화 감상과 워크숍, 투어 등 힐링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보육교사들의 병가, 연가시 대체교사를 지원함으로써 어린이집의 보육 결손을 방지하고 교직원들의 연가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보육교사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17일까지 진행되는 1일 대체교사, 대체조리사, 상담전문요원 채용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남구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http://www.nccic.or.kr)를 참고하거나 전화(☎ 884-0756)로 문의하면 된다.



조동옥 기자 mgs54@ha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