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준비 덜 된 청와대 회동…답답함 뿐”

기사입력:2019-07-20 11:59:54
center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의원총회에서 황교안 대표가 안경을 고쳐쓰고 있다.(사진=뉴시스)
[로이슈 최영록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난 18일 열린 대통령-5당 대표 회동 결과를 두고 “준비가 덜 됐다”며 쓴소리를 내뱉었다.

황 대표는 20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국민만 바라보며 아주 조건없는 청와대 회동을 제안했고, 국민을 마음에 담아 회동에 임했다. 진심이었다”며 “그러나 거의 우리 당 대안뿐이었다. 청와대가 제대로 준비도 하지 않은 청와대 회동은 결국 말 뿐이었다”고 비판했다.

그는 “우리는 일본 통상제재에 대한 나름의 해법을 만들었다”며 “조속히 양국정상이 만나 담판을 지으라, 일본과 미국에 특사를 보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미일 공조의 복원과 경제정책 대전환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일을 그르친 뒤에도 대책도 세우지 못하고 후회할 줄도 모르는 이 정부에 화가 많이 난다. 그래서 더욱 제 진심을 담아 말했다”며 “하지만 답답한 대답뿐이었다”고 덧붙였다.

최영록 로이슈(lawissue) 기자 rok@lawissue.co.kr

주식시황 〉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168.15 ▼2.20
코스닥 644.44 ▲1.46
코스피200 289.76 ▼0.57

가상화폐 시세 〉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94,000 ▼1,000
비트코인캐시 241,000 ▼400
비트코인골드 6,420 ▲60
이더리움 165,000 ▼200
이더리움클래식 4,454 ▼16
리플 249 ▲0
라이트코인 50,100 ▼50
대시 57,300 ▼30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302,000 ▲3,000
이더리움 163,250 ▲100
리플 248 0
에이다 42 0
퀀텀 1,980 ▼10
암호화폐 현재가 기준대비
비트코인 8,298,000 ▲4,000
비트코인캐시 241,050 ▼400
비트코인골드 15,100 0
이더리움 164,900 ▼100
이더리움클래식 4,450 ▼5
리플 249 0
퀀텀 2,085 0
라이트코인 50,120 ▼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