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경, 지역경제-중소조선업 활성화 모색

기사입력:2019-07-19 14:19:58
center
해경
[로이슈 노지훈 기자]
해양경찰청은 18일 지역경제와 중소조선업 활성화를 위해 부산지역 중소조선업체를 대상으로 2차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 달 5일 목포지역에 이어 두 번째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한국무역보험공사(K-SURE)와 공동으로 실시하였으며, 8월에는 인천과 경기지역에서도 간담회를 가질 계획이다.

전 세계 해양경찰기관과 국제협력으로 자연스럽게 알게 된 함정건조 계획을 관계부처, 조선관계자와 공유하고자 간담회를 추진하게 됐다.

또한, 외국 해양경찰기관과 우리 중소조선업계를 이어주는 역할을 함으로써 중소조선업 관계자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침체된 지역경제 부양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정부혁신의 하나인 국외 함정 지원정책은 현 정부의 신남방정책과도 같아 실제 함정 설계와 제작 주문으로 이어져 우리 중소조선소에서 생산되는 경비함정의 수출 길에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해양경찰청은 보다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중소조선업 지원 정책을 펴고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업무협약도 준비하고 있다.

연말에는 신남방국가와 중남미 해양경찰기관의 함정 구매담당자들을 초청하여 중소조선업계와 연결해 주어 일대일 수출상담회도 추진할 방침이다.

더불어 같은 날 조현배 해양경찰청장은 "이번 간담회가 우리 중소조선업계의 경기회복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앞으로도 적극적인 국제협력을 통해 우리 중소조선소에서 보다 많은 외국 해양경찰 경비함정이 건조되어 수출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노지훈 로이슈(lawissue) 기자 news@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