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이상규·김종훈·소순관, 김명환 위원장 구속 규탄

기사입력:2019-06-24 15:23:34
center
김종훈 국회의원이 6월 24일 오전 국회정론관서 기자회견을 열어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석방을 촉구하고 있다.(사진제공=김종훈의원실)
[로이슈 전용모 기자]
민중당 이상규 상임대표와 김종훈 원내대표, 소순관 공동대표는 2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규탄하고 석방을 촉구했다.

이상규 상임대표는 "정의당 심상정 의원은 민주노총 투쟁방법을 비난하며 폭력사태의 책임을 민주노총으로 돌렸고,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탄원서 서명을 거부함으로써, 김명환 위원장 구속에 정치적 힘을 실어줬다. 어처구니가 없다"고 발언했다.

김종훈 원내대표는 "최근에 (정치권과 언론이) 민주노총을 마치 폭력집단처럼 일방적으로 매도하고 있다. 울산에서도 분명히 용역경비가 노동자를 두들겨 패고 조작한 것이 언론에 드러났음에도 그것이 민주노총의 실상인양, 폭력의 현실인양 얘기됐다. 그것을 보며 오로지 민주노총을 폭력집단으로 매도해 대화를 단절하고 문제해결 의지를 없앤 것이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지금이라도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하고, 대화를 통해서 해결하고 노동자 기본권을 강화하라"고 엄중히 촉구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