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광용 거제시장 "대우조선 매각절차 중단 및 재검토" 촉구

기사입력:2019-06-11 10:24:33
center
변광용 거제시장.(사진=전용모 기자)
[로이슈 전용모 기자]
변광용 거제시장은 6월 11일 입장문에서 “산업은행의 대우조선 매각 발표 및 일방적 절차가 진행되면서 지역사회와 노동현장의 불안과 우려가 커져가고 있다”며 대우조선 매각절차 중단하고 재검토를 촉구했다.

그간 거제시는 대우조선해양의 독립경영, 고용안정, 협력사 및 기자재업체의 기존 생태계 보장 등에 대한 신뢰할 수 있는 약속과 당사자인 노동조합 및 지역사회와의 대화 없이 일방적으로 매각절차가 진행돼서는 안된다는 점을 분명히 밝힌 바 있다.

산업은행 회장, 산자부 등 관계자들을 만나 이 같은 거제시의 요구를 강력히 전달하는 등 대우조선해양과 지역경제, 노동자들의 고용안정, 협력사들의 지속성장을 지키기 위한 노력을 다해 왔다.

하지만 작금의 상황은 이 같은 거제시의 요구에 대해 아무런 응답이나 조치 없이 정해진 로드맵에 따라 일방적으로 매각절차를 강행하고 있을 뿐입니다. 심히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고 했다.

변 시장은 “대우조선해양의 주인 찾기는 지역경제, 고용안정, 협력사 생태계 등에 대한 신뢰할 수 있는 대안을 갖고 당사자 및 지역사회의 동의를 얻어가는 방향으로 진행되어야 한다”며 “조선산업 구조개편을 통한 경쟁력 강화도 중요하다. 그러나 지역경제의 안정과 지속성장 또한 중요하다”며 재검토를 재 촉구했다.

전용모 로이슈(lawissue) 기자 sisalaw@lawissu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