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동부준법지원센터, 마을벽화그리기 지원

기사입력:2019-05-23 17:19:24
center
벽화그리기로 마을을 재탄생시키고 있다.(사진제공=부산동부준법지원센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법무부 부산동부준법지원센터(센터장 박우춘)는 5월 16일, 5월 17일, 5월 23일 총 3일 동안 사회봉사 대상자 6명을 투입, 부산 금정구 선두구동 일대 마을 벽화그리기 지원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부산금정농협의 국민공모제를 신청으로 이뤄졌다. 금정농협은 벽화마을 수혜자를 선정하고 페인트 등 필요물품 예산을 지원했다.

마을 주민인 박모씨는 “마을이 낙후되어서 보기가 좋지 않았는데, 새롭게 페인트칠도 해주고, 벽화도 그려줘서 마을이 다시 태어난 것 같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부산동부준법지원센터 정희숙 집행과장은 “벽화그리기 사업은 셉테드(범죄예방환경설계) 효과가 있어, 그 지역 범죄발생률을 감소시킬 뿐 아니라 주변 환경도 정화되어 도시재생효과가 있다”며 이번 사업의 취지를 설명했다.

박우춘 센터장은 “앞으로도 기회가 있을 때 마다, 장애인, 독거노인, 조손가정 등 소외된 이웃을 위해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했다.

한편 국민공모제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지역주민 및 기관의 신청을 상시 접수하고 있으며, 신청은 범죄예방정책국 홈페이지(http://cppb.go.kr) 및 부산동부준법지원센터 방문 및 전화(051-580-8751)로 가능하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

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