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준법지원센터, 보호관찰청소년 장학증서 수여

기사입력:2019-05-23 13:08:24
center
장학금 수여식을 갖고 기념촬영.(사진제공=서울준법지원센터)
[로이슈 전용모 기자]
법무부 서울준법지원센터(소장 성우제)는 5월 21일 법무부 보호관찰위원 서울보호관찰소 협의회(회장 한대현)의 지원을 받아 모범 보호관찰 청소년 10명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했다고 23일 밝혔다.

보호관찰 이행 성적이 양호하고 어려운 여건에도 열심히 생활하는 보호관찰 청소년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북돋아 주기 위해 1년간 매달 10만원(총 1200만원)을 지원하게 된다.

협의회는 보호관찰 청소년에 대한 장학사업 이외에도 일대일 멘토링 결연, 성폭력 및 약물사범 전문상담 연계 지원, 전자감독 대상자에 대한 긴급구호 등 다양한 원호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한대현 회장은 인사말에서 “관심과 사랑이 범죄를 예방하는 첫걸음이다”며 “앞으로도 보호관찰 청소년들이 재범하지 않고 지역사회에서 원만히 생활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하고 필요한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약속했다.

서울준법지원센터 직원들은 나눔을 실천하고 타인을 위해 봉사하는 보호관찰위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어려운 환경에서 생활하는 보호관찰대상자들이 사회의 따뜻한 온정과 관심을 느끼고 재범의 길로 빠져드는 것을 예방할 수 있도록 보호관찰위원과 협력하여 적극적인 지원을 실시하겠다”고 했다.

‘보호관찰위원’은 법무부 장관이 위촉하는 보호관찰 업무 지원 자원봉사자로서, 활동을 희망하는 개인이나 단체는 인근 ‘준법지원센터’를 방문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전용모 기자 sisalaw@lawissue.co.kr

오피니언